경찰 현금 4만불, 마약, 총기 압수

경찰은 코타레 작전의 일환으로 수색 영장을 집행하여 갱단의 피해를 줄이기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 작전의 일환으로 4만 달러, 메탐페타민 16g, 총기 4정을 압수했습니다. 세 명의 남성이 체포되어 기소되었습니다.

적발된 마약은 메스암페타민으로 마약 공급과 유통에 갱단이 연루되고 있습니다. 몇 해 전에도 갱단이 타우랑가 항구를 통해 해외에서 마약을 밀반입한다는 루머가 있었습니다.

경찰은 갱단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조직 범죄, 갱단 활동 또는 불법 총기 소지에 대한 지역사회의 제보를 환영합니다.

다른 글들

뉴질랜드 범죄 관련 뉴스 증가

최근 뉴질랜드 뉴스에 총기나 흉기 사고에 대한 소식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뉴질랜드에서는 등록하면 총기소유가 합법입니다. 작년엔 오클랜드에서 총기로 인한 범죄가 발생해서 사망자가 나왔고 최근엔 더니든 버스정류장에서

Read More »

뉴질랜드 임대료 상승 역대 최고 기록

뉴질랜드의 연간 물가상승률은 4.0% 기록했습니다. 이는 임대료, 신규 주택 건설 및 세금이 상승했기 때문입니다. 임대료는 2024년 3월 분기까지 12개월 동안 4.7% 상승했으며, 신규 주택 건설과 세금은 각각 3.3%와 9.8% 증가했습니다. 전문가는 “1999년 9월 이 지수가 도입된 이후 임대료가 가장 높은 비율로 상승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오클랜드는 물론 지방에서도 한 집에 두가구 세가구가 같이 모여 거주를 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고 많은 젊은이들이 비싼 임대료 때문에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