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체증 당분간 개선되기 어려워

Pixabay로부터 입수된 RettungsgasseJETZTde님의 이미지 입니다.

타우랑가 카운실은 앞으로 최소 10년에서 15년간 타우랑가의 교통체증이 개선되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인정하였습니다.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지만 도로를 포함한 인프라 확충이 매우 느리기 때문입니다. 인프라 확충을 위한 도로공사가 교통혼잡을 가중시키고 있지만 별다른 해법은 없는 상황입니다.

코로나로 인한 재택근무를 종료하는 회사들이 증가하면서 도로의 정체는 더욱 가중되고 있습니다. 마운트 망가누이의 휴렛 로드나 타우랑가에서 해밀턴쪽으로 넘어가는 29번 도로는 상시 막히고 있고 베들레헴-테푸나 구간 역시 출퇴근 시간에 상시 막히는 구간입니다. 파파모아에서 시티쪽으로 넘어가는 2번 국도와 29A국도가 만나는 구간 역시 심각한 정체 구간입니다. 시티는 상하수도관 공사, 자전거도로 공사, 중앙 화단 정리 등으로 차선을 막아 상시 막히고 있습니다.

다른 글들

타우랑가 폭우예상 – 적색경보 발효

이상기후로 인해 강우량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한 뉴질랜드에 최근 폭우가 내려 홍수가 발생했습니다. 오클랜드 지역에 집중적으로 내린 이번 폭우는 집을 침수시키고 교통을 마비시켰습니다. 수많은 직장인들이 일터에 출근했다가

Read More »

뉴질랜드 인도인 영향력 확대될 전망

앞으로 뉴질랜드 사회에서 인도인의 영향력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코로나 이후 다른 나라로 이주하는 저임금 노동자의 비율이 전세계적으로 급감했습니다. 영어권 국가들이 이민자를 경쟁적으로 받기 시작하면서

Read More »

이상기후로 비가 오는날이 늘어나

올해 뉴질랜드 북섬은 이상기온의 영향으로 4주간 거의 쉬지 않고 비가 내렸습니다. 원래 타우랑가는 여름이 되면 매우 일조량이 풍부하고 날씨가 맑지만 올해는 비오는 날이 더 많아

Read More »

타우랑가 인근 지진 발생

한인들이 많이 사는 타우랑가와 해밀턴 인근 테 아로하에서 강도 3.9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많은 한인들이 아침에 진동을 느꼈다고 합니다. 뉴질랜드는 불의고리에 위치하고 있어 지진이 수시로 발생하는

Read More »

뉴질랜드 세금 실제론 매우 낮아

많은 뉴질랜드 한인들이 뉴질랜드 소득세가 높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론 매우 낮은 편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OECD 2022년 데이터에 따르면 뉴질랜드는 전체 OECD 가입국 38개국 중 소득세 평균이

Read More »

교통체증 당분간 개선되기 어려워

타우랑가 카운실은 앞으로 최소 10년에서 15년간 타우랑가의 교통체증이 개선되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인정하였습니다.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지만 도로를 포함한 인프라 확충이 매우 느리기 때문입니다. 인프라

Read More »